23일, 서울중앙지법 형사11단독 김경진 판사는 선고 공판에서 명예 훼손 혐의로 기소된 '문재인은 공산주의자'라고 주장해 문재인 대통령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기소된 고영주 전 방송문화진흥회(방문진) 이사장(69)에게 '무죄'를 선고했다.

재판부는 먼저 '문재인은 부림사건 변호인으로서 공산주의자'라고 한 고 전 이사장의 발언에 대해 "당시 변호인이었다는 사실 자체가 문재인 대통령의 사회적 가치 저하라고 볼 수 없다"며 "부림 사건을 맡은 변호인이 아닌 것을 알고 그런 주장을 했다는 증거가 없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이 참여정부 시절 민정수석으로 근무하면서 검사장 인사와 관련해 불이익을 줬다는 고 전 이사장의 발언에 대해서도 김 판사는 "문재인 대통령의 사회적 평가나 가치를 침해할 정도로 구체성을 띄고 있다고 보기 어렵다"고 지적했다. 

또 문 대통령을 '공산주의자'로 칭한 부분에 대해서는 "공산주의자란 표현은 북한 정권과 내통하는 사람을 지칭하기도 하지만 다른 한편으론 북한 정권에 우호적이고 유화 정책을 펴는 사람을 뜻한다"고 전제했다.

그러면서 "고 전 이사장은 문재인 대통령을 공산주의자라고 판단하게 된 여러가지 근거를 제시하고 있고 이것을 근거로 입장을 정리해 판단을 내린 것"이라며 이같은 주장은 시민들이 자유롭게 의견을 표현하는 공론의 장에서 논박을 거치는 방식으로 평가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김 판사는 "고 전 이사장이 제출한 서면 자료나 진술을 보더라도 악의적으로 모함하거나 인격적으로 모멸감을 주려는 의도로 보이지 않는다"며 "명예훼손 고의를 인정할 수 없다"고 판단했다.

오랜만에 제대로 된 판결이 나왔다. 검찰은 여전히 정권의 개노릇 하려 하지만, 재판부는 모두가 그렇진 않나보다. 길게 말할 것도 없이 "문재인은 공산주의자다"라고 천명한 고영주 이사장에게 박수를 박수를 보낸다.
  1. 고로 2018.08.23 13:10 신고

    촛불정신으로 국가원수모독죄를 적용하여 처단해야죠~~ 다같이 촛불을 듭시다~~

  2. 오상배 2018.08.23 14:06 신고

    사실은 공산주의를 지향하는 현실이 안타깝습니다.
    문죄인은 도가 지나칟.

  3. 이영미 2018.08.23 14:43 신고

    정확한 지적입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독재의 길을
    가고 있습니다
    김정은과 같은 공산주의 연방국가를
    지향하고 있습니다
    걱정입니다

  4. 정민옥 2018.08.23 17:06 신고

    북한 하고 언제 그렇게 ᆢ잘지냈다고ᆢ
    문재인은 공산주의자 같아요 ᆢ저도 느끼는데ᆢ
    정확하게 지적말씀 하시는데ᆢ고영주 이사장님~께서도 느끼시는데로 얘기 하시는데ᆢ 저랑 같은 생각 이네요
    문재인은 반성 하셔야 됩니다.

  5. 봉암 2018.09.06 12:16 신고

    제대로된 판결이라 속이 시원합니다.
    문통 머릿 속은 온통 정은이로 꽉 찻다.뭘 갖다주면 좋을까하고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