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일, KBS공영노동조합에 따르면 조합은 전날 ‘이제 KBS뉴스 앵커도 김제동씨가 맡는다고?’를 제목으로 한 성명을 발표했다.

공영노조측에 따르면 KBS는 1TV에서 밤 10시부터 11시 대에 PD들이 만드는 새로운 형태의 뉴스프로그램을 방송하기로 하고, 편성문제를 협의하고 있다. 프로그램의 제작은 PD들이 맡기로했고, 진행자로는 방송인 김제동 씨가 낙점된 것으로 알려졌다.

공영노조는 성명서를 통해 “문재인 정권 출범 이후 좌편향 인사들이 KBS의 주요 시사프로그램을 도맡아 방송하더니 이번에는 뉴스앵커에 개그맨 출신 방송인 김제동 씨를 기용한다고 한다”며 “공정성과 객관성, 균형성의 문제, 또 편파성의 문제가 우려된다”고 밝혔다.

공영노조는 또 “과거 노무현 정권시절에도, KBS에서는 ‘시사 투나잇’ 이라는 타이틀로 PD들이 뉴스프로그램을 제작한 적 있지만 당시 해당프로그램은 방송 내용보다는 잦은 편파 시비로 더 많이 알려졌다”며 “이제 또 다시 KBS가 그때의 편파성 논란으로 빠져들지 모른다는 지적이 일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어 공영노조는 “이 뉴스프로그램을 만들겠다는 실무 책임자는 ‘천안함 폭침이 북한의 소행이라는 증거가 없다’라는 취지의 프로그램을 만들어 논란을 불러 일으켰던 PD”라며 “이런 상황에서 좌편향성을 더 강화한다면, 그것은 전체 국민에 대한 배신행위요, KBS를 몰락으로 이끄는 지름길일 뿐”이라고 밝혔다.

또, 지난 19일 공영노조측에 따르면 KBS가 김원봉을 주인공으로 한 드라마를 거액을 들여 제작 중이라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큰 비난을 산 바 있다. 김원봉은 일제 강점기에 독립운동을 하였지만, 1948년 남북 협상 때 월북하여 북한 노동상,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부위원장을 역임했고, 한국전쟁에 깊이 개입해 남파 간첩을 교육시킨 것으로도 알려져 있는 당시 북한의 핵심 인물이다.

공영방송이 한쪽 편만 들고 있다. 좌편향의 정도를 넘어서 이제는 김정은을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시켜도 이상하지 않을 상황을 만들고 있다. KBS는 북한이 핵을 포기 하지 않았다는 사실을 모르는 건가? 북한은 오늘 보도에도 나왔듯 ICBM을 또 제작하고 있다. 진실을 보도하는 공영방송이 되길 바란다.
  1. 고로 2018.08.01 12:51 신고

    촛불정권창출에 공을 세운 촛불MC를 챙겨주는게 촛불정신이죠!! 이명닭그네가 자기사람 챙기는거와는 다르다고요!!

  2. 고로케 2018.08.01 21:44 신고

    잘들 논다.
    간첩이 드라마주인공으로 나오고
    쨉도 안되는 인간이 뉴스진행을 맡는다면 국민은 대대적으로 KBS시청료거부운동을 펼치자.
    개그맨이 하는 뉴스를 보느니 시청거부하는것이 옳은일이다.
    전국민을 우롱한 KBS는 그댓가를 치뤄봐야 마땅하다.

  3. 죄앙 2018.08.03 13:57 신고

    고역이다
    아보면되겠지

  4. 순례자 2018.08.09 00:26 신고

    KBS북한 한국지사(중앙북조선 티비)

  5. 친일매국처단자 2018.08.11 08:49 신고

    김원봉을 모르고 싸지르는 친일 노덕술같은 것들이 여기서 씨부리고들있네. 쓰레기새키들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