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4일, 동아일보에 따르면 허익범 특별검사팀은 김동원(드루킹)씨가 '댓글 요원'을 30명쯤 고용한 정황을 포착했다.

지난 5월 김씨는 옥중편지를 통해 "밤잠을 못 자고 댓글과 추천을 달았다"고 주장했다. 이를토대로 특검팀은 드루킹 일당이 자발적인 선플과 악플 달기 활동을 넘어 댓글 부대를 꾸린 뒤 조직적으로 여론을 조작해 온 정황을 확인했다.

특검팀은 댓글 요원들로부터 "드루킹 김동원 씨는 일일 댓글 조작 할당량을 정했고 요원들이 이를 채우지 못하면 퇴근을 시키지 않았다"는 진술도 확보했다. 

댓글 요원은 모두 '경제적 공진화 모임' 회원으로, 월급으로 많게는 200만 원씩 받아 온 것으로 전해졌다. 

이들 댓글 요원은 올해 들어 2배 가까이 급증했는데 드루킹 일당이 조작한 댓글 수 역시 올 초를 기점으로 대폭 늘었다.

이에 특검팀은 드루킹 일당의 댓글 조작이 정치적 목적을 가진 조직적 활동이라고 판단하고 정치권 인사와의 유착 의혹으로 수사를 확대하고 있다. 

항상 네이버 상위 댓글엔 보수가 여론을 조작했다면서 비난하기 바빳다. 그러나 결국 여론을 조작한 건 그 반대쪽이었다.

이로써 특검팀의 방향은 정치권으로 본격화 됐고 드루킹에 자금을 댄 자를 잡는 것이 이번 특검팀의 목표임이 확실해졌다.

벌써부터 사람들은 인터넷 여론과 인터넷 밖 여론이 완전히 다르다는 말이 돌고 있다. 실제 드루킹이 검거 된 후 특검이 시작되자 문 정부를 향한 부정여론이 끓어오르기 시작했다. 이전에 문 정부가 무슨 일을 벌이던 찬양일색이었던 것과 대비해 확실히 다른 양상이다. 앞서 드루킹은 자신들과 비슷한 규모의 댓글 조직팀이 더 존재한다고 밝힌 바 있다.

부디 허익범 특검팀은 길다 생각하면 긴, 짧다고 생각하면 짧은 남은 한달 여 동안 천금보다 훨씬 값진 성과를 올리길 바란다.
  1. 이영미 2018.07.26 17:27 신고

    드루킹 술술 불어요?
    정확히 불라고 해요
    국민들이 시퍼렇게 눈뜨고 있음을 경각하시오

  2. 몽블랑 2018.07.26 19:44 신고

    드루킹처럼 하면 개나소나 대통령된다. 간첩댓글에 대응하던 국장원댓글은 새발의피다. 무엇보다 이란댓글부대가 한두개가 아니란증언이다. 특검은 명명백백히 밝히길 바란다

  3. 김수현 2018.07.29 11:57 신고

    쓰 ㅡㅡ바ㅡㅡ

  4. ㄱㄴㅁㄷㅈㅇㄹ 2018.08.02 06:33 신고

    더많을거다
    드루킹과경제공동체하네
    얼렁탄핵시켜라..저런놈을
    .왜기냥놔두냐..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