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일, 공군에 따르면 경기 수원시 제10전투비행단에서 근무하는 F-4E, F-5 전투기 조종사 16명은 지난해 8월 말부터 9월 초 사이 A 소령의 주도로 비상대기실인 ‘얼러트(Alert)’에서 세 차례 음주를 했다. 당시는 중국, 러시아 군용기의 한국방공식별구역(KADIZ·카디즈) 무단침범이 잦은 때였다.

각각 500mL 맥주 2캔을 8명이, 1.5L 페트병 1개를 8명이, 500mL 맥주 1캔을 2명이 나눠 마셨다. 얼러트에서의 음주행위는 원칙적으로 금지된다.

그러나 해당 부대는 2월에서야 국방 헬프콜 신고를 통해 음주 사실을 파악했고 지난달 13일 징계위원회를 열어 음주를 주도한 A 소령만 견책 처분했다. 불이익은 6개월 호봉 승급 지연으로 사실상 ‘솜방망이’ 처분이었다.

뒤늦게 내용을 보고받은 원인철 공군참모총장은 정확한 사건 경위 파악 및 재발 방지 대책을 강구하고자 본부 차원의 감찰조사를 지시했다. 지난달 19일부터 이틀간 조사를 마친 공군본부는 조종사들과 지휘관리 책임자에 대한 징계 절차를 진행 중이다.

해당 사실이 언론에 보도될 조짐이 보이자, 공군 관계자는 “징계 결과에 따라 엄정히 처벌할 것”이라며 “모든 부대의 비상대기 실태를 점검하고 비상대기전력 작전기강 및 상시 출격태세를 확립하기 위한 근무 강화 특별지침을 하달했다”고 했다.

덴마크 일간지 윌란스포스텐스 캡쳐



1일, 중국 관영 글로벌타임스에 따르면 미국에 유학 중인 중국인 학생이 우한폐렴(코로나19) 사태와 관련, “악취가 나는 호텔에서 더러운 물을 마셔야 하는 중국으로 돌아가지 않겠다”는 글을 인터넷에 올리자, 이에 분노한 중국 네티즌은 "부모를 처벌하라"는 등 다소 무리한 요구가 빗발쳤다.

매체에 따르면 ‘쉬커신’이라는 중국인 여성 유학생이 해외에서 들어오는 입국자 격리와 관련, “범죄인과 마찬가지로 공항에 10시간 이상 묶여 있고, 곰팡이 끼고 악취가 나는 호텔에서 불순물이 섞인 더러운 물을 마시며 14일간 감옥생활을 해야 한다”며 “나는 중국으로 돌아가고 싶지 않다”고 밝혔다.

쉬커신은 “나는 드넓은 농촌의 작은 별장에서 매일 고기와 계란, 우유를 받아서 먹고, 사람이 없는 거리에 나가 자유롭게 산책하며 아주 잘 지내고 있다”고 말했다.

이에 중국 네티즌들은 "그녀의 언급이 모욕적이고 잔인해서 참을 수 없다"면서 "미국에서 공부하는 쉬커신이 국가 장학금을 받을 수도 있으니 정부가 후원하는 프로그램 자격을 박탈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쉬커신이 다녔던 중국 약과대학 측은 “2019년도 본과 졸업생 중에 쉬커신이란 학생이 분명히 있는데, 그녀는 졸업 후 자비로 유학을 갔다”고 설명했다.

그러자 분을 못이긴 중국 네티즌은 "유학을 갈 정도 되면 쉬커신 부모의 사회적 지위가 분명히 높을텐데, 그녀의 부모를 찾아 엄벌해야 한다"는 주장을 하고 나섰다.

쉬커신의 주장은 사실인 것으로 확인됐다. 앞서 지난달 16일 이탈리아에서 돌아온 한 유학생은 격리 호텔의 위생 상태가 좋지 않다며 "호텔의 커피포트가 물을 끓여서 먹을 만큼 깨끗하지도 않은데 생수를 제공해 주지 않는다"고 거칠게 항의하자, 오히려 중국 네티즌들은 해당 유학생을 비난했다.



1일, 미성년자 등의 성 착취물을 만들어 인터넷 메신저 텔레그램에 유포한 혐의를 받는 ‘박사’ 조주빈(25·구속)이 자신의 변호를 맡은 김호제(38·사법연수원 39기) 변호사를 통해 “오유(오늘의 유머)를 좋아했었다"고 밝혔다. 오유는 진보 성향 네티즌이 주로 모이는 온라인 커뮤니티로써 일베와는 대척점에 있는 사이트다. 

김 변호사는 이날 서울 서초동 서울중앙지검 앞에서 온라인 커뮤니티 ‘일간베스트 저장소’(일베)에 조씨로 추정되는 네티즌의 활동 기록이 나와 논란이 일고 있는 점과 관련해 “일베 회원은 확실히 아닌가”라는 취재진 질문에 “(조씨가) 오유(오늘의 유머)를 좋아했었다고 했다. 일베에 안 들어간 건 아닌데 오유를 많이 봤다고 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일베가 오유를 좋아할 수는 없다”며 “유머 콘텐트를 즐기기 위해 여러 커뮤니티를 돌아다닌 것 같다”고 말했다.

김 변호사는 “(조씨가) 정치적 성향에는 관심이 없다고 했다”며 “정권이 바뀐 이후(문재인 정권이 집권한 뒤)에는 정치에 관심을 안 두고 게임만 하고 살았다고 했다”고 밝혔다. 김 변호사는 지난달 30일 서울구치소 민원 접견실에서 조씨로부터 이같은 설명을 들었다고 말했다.

지난 9일, 조씨는 자신이 운영하던 텔레그램방에서 "이런 ××기자의 취향이 담긴 망상글에 국민이 속을걸 생각하니 무력감에 넋이나가네요. 문재인대통령님이 공정사회를 만들어주실거라 믿습니다. 과정은 공정하게 결과는 정의롭게"라는 메시지를 남긴 바 있다.

앞서 SBS는 '그것이 알고싶다'에서 '은밀한 초대 뒤에 숨은 괴물 - 텔레그램 '박사'는 누구인가'라는 부제로 텔레그램 성 착취 사건에 대해 조명하면서 조씨를 일베 회원이라는 추측성 내용을 담아 28일 방영했다. 근거는 조씨가 일베 말투를 쓴다는 것이었다. 그러나 이날 SBS 그것이 알고싶다 측은 조씨가 문재인 대통령을 지지했다는 사실은 전하지 않았다.

  1. jamnet 2020.04.01 20:54 신고

    진주모님^^
    평안하신지요^^

    제가 또.,
    이렇게 방문했어요.,^^

    오늘도 요 글 좀 퍼갔으면 해서요...^^
    퍼간 주소는.,

    "https://43gear.com/forums/topic/%ec%a1%b0%ec%a3%bc%eb%b9%88-n%eb%b2%88%eb%b0%a9-%ec%82%ac%ed%83%9c/"

    입니다...^^

    혹시 문제가 되는 점이 있다면 알려주세요^^

    부디, 건강 잘 관리하시구요^^

  2. 지나가다 2020.04.08 17:55

    ㅎ 일베 회원이길 바랬는데? 라고?
    중공이 보면 엄청 좋아하겠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