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일, 경기 김포경찰서는 '일본 차량이라는 이유'로 골프장에 주차된 렉서스 승용차 3대를 돌로 긁어 파손한 의사 A(51)씨를 재물손괴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A씨는 이날 오전 9시 30분쯤 경기도 김포시 한 골프장 주차장에 주차된 렉서스 승용차 3대의 운전석 쪽 문을 돌로 긁어 파손한 혐의를 받고 있다. 

한 피해 차주로부터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인근 폐쇄회로(CC)TV 등을 토대로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조사 결과 그는 피해 차주들과는 전혀 모르는 사이인 것으로 확인됐다. 일면식도 없는 사이지만 일본차를 구매했단 이유만으로 상대방의 차를 훼손시킨 것이다.

A씨는 경찰에서 "골프를 치려고 골프장에 들어가는데 일본산 차량들이 주차돼 있어서 돌로 긁었다"고 진술했다.
  1. 오공당 2019.08.26 17:10

    그 칫과의사놈의 골프채는 일본제품 아닐까요?

  2. 그래서 2019.08.27 07:19

    3대나 긁다니...행동력이 있는 사람입니다.
    반일이 곧 반미로 이어질걸로 보고 있는데
    행동력에 좀 더 박차를 가해 본인이 가지고 있는 일본제품과 미국제품 아울러 우방국가의모든것 부터 긁고 와서 남의것도 긁어주시길 권해봅니다

  3. 위대한 왕 2019.10.13 12:38

    이자슥도 무시험 전형 조국 아들놈과 같은 종족주의 아니여 !!??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