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일, 김용호 기자는 자신의 유투브 채널 연예부장 김용호에서 '조국이 밀어준 여배우'라는 제목으로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와 '김성령'으로 추정되는 여배우와의 관계를 폭로했다.

김 기자는 "조국의 가장 큰 아킬레스건은 조국의 동생 조권이 될 것"이라며 이같이 해당 내용을 전했다.


● 조권은 조국이 밀어준 여배우 전 남편에게서 뭘 받았나?" ●

김 기자는 이날 "(조국이 밀어준)해당 여배우는 이미 이혼을 했지만 기사에는 이혼한 사실이 전혀 안나오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조국의 동생과 해당 여배우의 전 남편은 친구사이면서 사업적으로 연관이 있는 관계"라면서 "해당 여배우가 슬럼프가 길었는데 어느날 갑자기 작품도 많이 하고 CF도 많이 찍게 됐다"고 말했다.

김 기자는 또 "역시나 여배우가 성공하는건 누군가 밀어주는 세력이 있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해당 여배우가 여러 작품 활동과 CF를 얻을 수 있도록 조국이 도와줬다'고 조국의 동생 조권이 말한 게 저에게 들어왔다"면서 "해당 여배우의 전 남편이 굉장한 부자인데 당시 전 남편에게 자신의 부인을 띄워주는 대가로 보답을 받았다라는 이야기도 있다"고 말했다.


● 조국이 밀어준 여배우는 누구? 실시간 채팅창엔 '김성령' ●

김 기자는 "조권은 공짜가 없다. 마찬가지로 조국과 그 집안도 아주 큰 돈 부터 작은 돈 까지 알뜰히 챙긴다"라고 말하면서 잠깐 실시간 댓글을 보고 웃었다. 그러면서 "여기까지만 얘기해줘도 거의다 알아들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 기자가 웃으며 실시간 채팅창을 볼 당시 올라온 연예인 이름으로는 '김성령'씨가 대부분이었다.

김 기자는 "그렇다면 '조국이 이 여배우를 밀어준 핵심 증거가 없지 않느냐?' 이렇게 물어보실 수도 있겠죠. 하지만 증거가 있다"며 "조국이 그 여배우를 직접 만난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조국이 다른 사람을 만나는 자리에 이 여배우를 대동했다"며 "이 정도면 확실한 증거가 되지 않겠나"라고 말했다.
  1. 바람 2019.08.26 12:57

    그렇지 여자가 안낄리가 없지...

  2. 나야나 2019.08.26 14:42

    역시 좌빨들은 돈과 성뿐이지

  3. 아트러버 2019.08.28 21:54

    ♫국이두 자지가 스는구나.ㅋㅋ
    개 자 슥 아

  4. 개천절 2019.10.03 07:24

    꼴에 이쁜것은 알아가지구.
    왜 만났냐 물으면 ?
    백번 천번 거짓말할테고.
    뻔뻔스런 얼굴.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