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일, MBC 라디오 ‘심인보의 시선집중’에 출연한 자유한국당 김진태 의원은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광주에 가보지도 않았는데 5·18 유공자가 됐다"며 거듭 5·18 유공자 명단을 전부 공개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날 김 의원은 "정치권 인사 등이 석연치 않은 경위로 (5·18 유공자 명단에) 들어가 있다면, 그런 분들은 좀 가려내는 것이 맞는다"며 이렇게 말했다. 김 의원은 "국가에 공을 세운 유공자라면 떳떳하게 공개하는 게 맞는다"는 것이다.

그러나 이해찬 대표 측은 5·18 유공자 선정 사유와 관련 "신군부가 5·18 무력진압을 정당화하기 위해 조작한 1980년 김대중 내란음모 사건으로 10년형을 선고받은 것이 지난 2014년 재심에서 무죄를 받은 것"이라고 주장해왔다.

당연히 이해찬의 주장은 석연치 않은 설명에 불과하다. 당시 광주에 얼씬도 않던자가 광주사태의 유공자라고? 국민들도 언론이 짜놓은 프래임에 빠져 진짜 봐야할 것을 못보지 말고, 정당한 의혹 제기에 속시원히 반박못하는 저들을 의심해 보길 바란다.
  1. 이미순 2019.02.14 17:28

    나는 도대체 어떤 나라에서 살고있는 건지 모르겠다. 자유민주주의 국가에서 국회의원이 자기 개인 의견을 얘기한 것을 두고 망언이라 질타받고, 아무 상관도 없는 사람이 비밀리에 국가 유공자가 되어 국민 세금으로 온갖 혜택을 누리며 살 수 있는 부정한 나라. 미쳐버릴 것 같다.
    518 명단. 그까짓게 뭐라고 온국민을 화나게 하는가.

  2. 윤보원 2019.02.14 17:53

    국민두 모르는 국가유공자 지정 무기를 탈취한부분은 분명 범죄적 이유인데 쓰리김이 표를 위해 정치적 결단으로 매듭햇다면 이나라는 분명 정치적논리로 이어진것이다라 생각한다 군이 시민를향해 발포를 한건 사실이쥐만 많은피해확산은 분명 디테일적 으로 분리를 해서 유공자 지위를 해야겟쥐만 총기사망모두 포함된 사항이 안타까울 뿐이다 그렇기에 피해가 확산됫는쥐 밝혀주시길.......국방부두 광주의 상황를 날짜별로 디테일하게 밝혀서 이땅에 시민군과정규군의 시가전이 일어나쥐 않길 바라고 만약 무기 탈취 범죄자는 어떤 법적보호를 받쥐 못하게 법적으로 명분화 해라.....

  3. 사필규정 2019.02.15 01:28

    5,18희생자와 유가족의 정신은 국가적으로 승화 되어야 마땅하지만~~ 이외에 어떤 인물도 적용되지 않도록 특별법이 필요합니다, 사리사욕의 기생충은 찿아내야합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