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일, 조선중앙방송과 노동신문 등 북한 매체들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새로 개발한 첨단전술무기 실험을 지도했다고 보도했다.

그러나 해당 매체들은 북한이 실험한 구체적인 무기 종류는 밝히지 않았다. 김정은이 북한군의 무기 실험을 현장에서 지도한 것은 지난해 11월 29일 보도된 대륙간탄도미사일(ICBM)급 '화성-15형' 발사 1년 만이다.

중앙방송은 이날 "(김정은이) 국방과학원 시험장을 찾으시어 새로 개발한 첨단전술무기 시험을 지도하셨다"며 "우리 당의 정력적인 영도 아래 오랜 기간 연구 개발 되어온 첨단전술무기는 우리 국가의 영토를 철벽으로 보위하고 인민군대의 전투력을 비상히 강화하는 데서 커다란 의의를 가진다"고 보도했다. 

방송은 "우월하고도 위력한 설계상 지표들을 모두 만족시킨 최첨단 전술무기 시험은 성공적으로 진행되었다"고 전했다.

김정은은 해당 무기의 위력을 보고 "우리 국방과학자들과 군수노동계급이 나라의 방위력을 높이는 데서 또 하나 커다란 일을 해 놓았다"며 공로를 높이 평가한 것으로 전해졌다. 

그러면서 "오늘의 이 성과는 당의 국방과학기술 중시 정책의 정당성과 비약적으로 발전하고 있는 우리의 국방력에 대한 또 하나의 일대 과시로 되며 우리 군대의 전투력 강화에서 획기적인 전환"이라고 했다.

남.북 정상회담? 판문점 평화 선언? 이렇게 김정은이 평화에 반하는 행동을 하고 있는데도? 그리고 북한은 분명 먹을 것도 부족할 만큼 제재로 힘들어하고 있는 상태가 아니었던가?

무기를 만들 자금은 어떻게 마련한 건가? 최근 문재인 정부의 수상쩍은 행동과 지금의 상황이 퍼즐처럼 맞아들어가고 있는 듯해 불안하다.

문재인 정부의 DMZ 지뢰제거, GP 불리하게 파괴, 남북 경협, 최전방 미군 철수가 득보단 독이될것만 같다. 상황이 이런데도 저들이 또 평화를 팔아먹을 생각을 하니 끔찍하다. 자, 이번엔 어떻게 변호할텐가? 해보시라.


21일(현지시간), 워싱턴 이그재니머와 NHK 등에 따르면 빈센트 브룩스 주한미군 사령관은 콜로라도 주에서 열린 애스펀 안보포럼에 보낸 영상 기조연설을 통해 "북한이 북미 정상회담 등에서 비핵화를 약속했음에도 여전히 핵폭탄을 제조 중"이라고 밝혔다.

이날 브룩스 주한미군 사령관은 "북한이 핵탄두 제조에 필요한 핵물질 생산을 중단하지 않았다"며 "북한의 핵생산 능력이 아직 그대로이다"라고 설명했다.

지난 5월 풍계리 핵실험장을 폭파하는 장면을 공개한데 대해 브룩스 사령관은 "실험시설을 파괴했지만 핵무기 제조는 별개 문제이다. 우리는 북한 핵생산의 완전한 셧다운이나 핵연료봉을 제거하는 것을 확인하지 못했다"고 지적했다.

그는 "북한이 핵 장비와 제조능력을 유지하는 것은 비핵화 프로세스의 초기 단계에서 협상을 위한 전술일 수 있기에 과도한 반응을 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달 상순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은 6월12일 싱가포르 북미 정상회담에서 북한 비핵화 합의 후 후속협의를 위해 방북했지만 북한 측은 이후 "일방적으로 강도 같은 요구만을 가져왔다"고 비판하는 등 다시 강경자세를 보이고 있다. 이렇듯 미국에서는 북한 비핵화 실현에 회의적인 관측이 확산 중이다.

앞서 18일, 한국경제와 인터뷰를 가진 태영호 전 영국주재 북한공사는 '북한이 비핵화하리라고 믿나'라는 질문에 “절대로, 절대로 믿지 않는다. 북한은 핵을 절대로 놓을 수 없다"고 선을 그었다.

이유가 뭐냐는 질문에 “‘핵 없는 북한’은 아무것도 할 수 없다. 김정은을 신격화 할 수 없고, 주민들의 충성심을 이끌어낼 수도 없고, 경제발전 노선도 무너진다. 국제사회에서 당당하게 자기 목소리를 낼 수도 없다”라는 이유를 들었다.

지난 1950.6.25 북한의 남침으로 인한 전쟁 이후 북한은 대한민국과 공식적인 약속을 단 한번도 속시원하게 지킨 적이 없다. 당시 사상자 수는 수백만이 넘었다는 통계도 있고 여러가지 분석이 있지만 공식적으로 늬우친 모습이 없다.

또 중요한 건 평화로 가자는 북한이 천안함, 연평도, 등 수 없이도 많은 북핵도발과 범죄 행위와 관련해 사과는 커녕 적반하장식 목소리만 높이고 있다.

그런데도 문재인 정부는 '평화'를 외치고 있다. 그러나 아니나다를까 이번에도 속은 분위기다. 아니 어쩌면 알고 있었는지도 모른다. 결국 다시 북한이 핵 완성을 위한 시간만 벌어준 셈이 됐다. 이제 또 어떤 핑계를 대면서 국민을 우롱할지 벌써부터 문 정부의 변명이 기다려진다.
  1. 주소리 2018.07.24 14:17 신고

    북한도 핵 진짜 못만든다 아직도 저러니.....평화도 힘이 있어야 평화를 지키지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