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일, 법조계에 따르면 프리랜서 기자 김웅(48)씨를 폭행한 혐의 등을 받는 손석희(63) JTBC 대표이사가 17일 경찰 소환 조사를 앞두고 초호화 변호인단을 꾸린 것으로 확인 돼 논란이 일고 있다.

법조계는 손 대표가 지난달 말 부산지검 특수부장 출신 최세훈(56·사법연수원 22기) 변호사와 경찰대 출신 김선국(38·변호사시험 2회) 변호사 등 법무법인 지평 소속 변호사 3명을 선임했다고 전했다.

이어 지난달 30일 시민단체가 업무상 배임 혐의 등으로 고발하자 법무법인 다전 소속 변호사 7명을 추가로 선임했다. 이 로펌 소속 홍기채(50·28기) 변호사는 대검찰청 중앙수사부와 서울중앙지검 특수부 등을 거친 뒤 창원·대전지검 특수부장으로 근무했다. 지난 2016년 국정농단 사건이 불거진 이후에는 안종범 전 청와대 경제수석의 변호를 맡기도 했다. 같은 로펌 소속 김선규(49·32기) 변호사도 대검 중수부 출신의 '특수통'이다.

손 대표는 17일 오전 10시 서울 마포경찰서에 출석해 조사를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씨를 폭행한 혐의에 대해서는 피내사자 신분, 김씨를 공갈·협박으로 고소한 사건과 관련해서는 고소인 신분이다.

경찰은 손 대표에 대한 조사를 마친 뒤 김씨를 불러 조사할 계획이다. 검찰은 이를 서울 마포서에서 병합해 수사하도록 지휘했다.

손석희 말대로라면 별거 아닌 사건인데 전관 포함 10명씩이나 변호인단을 꾸리는 이유가 뭘까? 손석희 팬들은 아니길 바라겠지만, 상황이 아주 불리한 것으로 보인다.

김웅 기자는 추가로 서울서부지검에 손 대표를 협박과 명예훼손, 폭행치상 혐의로 고소했다. 과연 재판부는 손석희와 호화변호인단 vs 김웅 기자 중 어느 쪽 손을 들어줄지 국민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1. 고로 2019.02.10 10:08 신고

    손석희님이 전관이 빵빵한 대규모 변호인단 꾸리셨으니 좋은 결과 있을겁니다 ㅋㅋ 비록 jtbc뉴스때마다 전관예우 변호사놈들 통렬히 비난하셨지만... 헬조센 사회가 유전무죄라는거 손석희님이 너무 잘 아시니깐 ㅋㅋ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