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12일,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은 유튜브 방송을 통해 "북한이 핵무기, 핵폭탄을 만들기 전부터 체제 안전만 보장을 받았다면 굳이 핵무기를 만들지 않겠다는 의사를 갖고 있었다고 본다"고 주장했다.

그는 "(북한이) 핵무기를 개발한 후에도 적절한 (체제 안전) 해결책이 만들어지면 또 포기할 의사가 있었다고 생각한다"고도 했다. 유 이사장 발언은 북한의 핵개발이 미국 등 주변국의 체제 위협에 따른 것이라는 더불어민주당의 시각을 그대로 말한 것이다.

유 이사장은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 특보와 대화 형식으로 진행한 이날 방송에서 "70억 '(호모) 사피엔스' 중 트럼프 대통령에게 제일 잘해주는 사람이 문재인 대통령 같다"며 "트럼프 대통령도 문 대통령에게 나쁘게 말하는 걸 들어본 적이 없다"고 주장했다.

유 이사장이 "김대중 전 대통령과 달리 노무현 전 대통령, 문 대통령은 통일 얘기를 거의 안 했다"고 하자 문 특보는 "노 전 대통령과 문 대통령은 기본적으로 선(先) 평화, 후(後) 통일"이라며 "남북이 잘살면 전쟁할 이유가 없어지고, 평화는 공동 번영이 있을 때 가능하다고 보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앞서 유 이사장의 유투브(알릴레오)를 두고, 2011년도에 만든 사람사는세상노무현재단이라는 기존 유투브에 그대로 덮어 쓴 유투브지만, 마치 며칠전에 만들어 구독자를 대량 보유했다고 언론을 통해 선전해 논란이 됀 바 있다.

또한 2017. 10. 26일, 서울시 영등포구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tvN ‘알아두면 쓸데없는 신비한 잡학사전2’(이하 ‘알쓸신잡2’) 제작발표회에서 나영석 PD가 유 이사가 방송에서 한 말을 두고 "유시민 작가의 말, 알고보면 다 틀린 말"이라고 말해 소위 팩트 논란이 불거지기도 했다.
  1. 신광혜 2019.01.14 14:33

    ㅋㅋㅋ 하튼 입만열면구라.
    구독한사람들 아랍인..계정ㅎㅎ


11일,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단과 오찬을 가진 문재인 대통령은 "유튜브가 홍보 방법으로 중요하게 떠오른 만큼 (당에서) 아이디어를 잘 세워 달라"고 말하는 한편 "(민주당 유투브에)장관 출연도 검토하겠다"고 답했다. 이를두고 정치에 대해 중립을 지켜야 할 공무원을 더불어민주당과 문 대통령의 인기만을 위해 쓰는 게 아니냔 비판이 일고 있다.

회동에는 더불어민주당 홍영표 원내대표와 서영교 원내수석부대표를 비롯한 부대표단, 청와대 노영민 비서실장,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김수현 정책실장 등이 참석했다. 중식 코스 요리로 1시간20분간 오찬을 했다.

이날 권칠승 의원이 "민주당 공식 유튜브인 '씀' 채널에 장관 등이 출연해 정책 홍보를 적극적으로 하는 방안을 고려해 달라"고 하자 문 대통령은 "검토하겠다"고 답했다. 이어 "유튜브가 홍보 방법으로 중요하게 떠오른 만큼 (당에서) 아이디어를 잘 세워 달라"고 주문했다.

그리고 홍 원내대표가 "장관들도 언론에 나와서 정책 홍보를 많이 하면 좋겠다"고 하자 문 대통령은 "상당히 그 부분을 독려하고 있다"고 했다. 대놓고 언론플레이를 해달라고 주문한 것이다.

우파 유투버들이 선전하고 있으니 문 정부가 보통 신경 쓰이는 게 아닌가 보다. 유시민이 유투브 활동을 시작했지만 흥행 속 이면엔 2011년도에 만든 사람사는세상노무현재단에 덮어 씌우기 한 것, 구독자들 대부분 더불어민주당 지지자들, 신선하지 않다, 문 정부 옹호로 인한 제한 된 컨텐츠, 등 한계점에 다다르고 있다.

또한 유시민의 말을 두고 신뢰성이 없다는 말도 나오고 있다. 대표적으로 나영석 PD가 지난 2017. 10. 26일 tvN ‘알아두면 쓸데없는 신비한 잡학사전2’ 제작발표회에서 "유시민이 역사 얘기를 한 것 두고 사실 관계를 따져보면 대부분 틀린 말이라서 편집했다"고 말해 유시민의 얼굴이 붉어지게 만들었다.

이렇듯 좌파 유투버들의 지식적 한계, 잇따른 공익제보자들의 폭로로 인해 문 정부가 궁지에 몰리자 넘지말아야 할 선까지 넘고 있는 것이다. 과연 그 추악함의 끝이 어디까지일지 생각만 해도 두렵고 기분이 더러워진다.

2017. 10. 26일, 서울시 영등포구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tvN ‘알아두면 쓸데없는 신비한 잡학사전2’(이하 ‘알쓸신잡2’) 제작발표회에서 나영석 PD가 유시민 작가를 두고 한 말이 화제가 되고 있다.

이날 나 PD는 편집본이 아닌 무삭제 영상을 공개해달라는 시청자들의 요구에 “저희가 확실히 말씀드리겠다. 예를 들면 유시민 선생님이 여러 역사를 말씀하신다. 그런데 나중에 찾아보면 다 틀린 이야기들이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그런 게 굉장히 많아서 편집하면서 알게 된다. 어쨌든 시청자 분들에게 잘못된 정보를 알려드릴 수는 없다. 그래서 고르고 골라서 방송에 내보내는 것이다”라며 “다 방송이 나가면 여러 가지 문제가 있기 때문에 이해해주십사 싶다“고 말해 이를 듣던 유시민 작가의 얼굴이 붉어지게 만들었다.

벌써 3개월여 전 말인데 새삼 화제가 되고 있는 이유가 있다. 이는 최근 유시민 작가가 알릴레오라는 유투브를 시작했기 때문이다. 그러나 이는 새로운 유투브가 아니다. 2011년도에 만든 사람사는세상노무현재단이라는 기존 유투브에 그대로 덮어 쓴 유투브지만, 마치 며칠전에 만들어 구독자를 대량 보유했다고 언론을 통해 선전하고 있다.

이렇듯 가짜뉴스를 잡겠다고 출범한 사람사는세상노무현재단(알릴레오)의 시작부터가 가짜다. 또한 확장성을 두고 봤을 때, 이들이 더불어민주당 지지자 외 일반 구독자들을 확보할 수 있을까? 그 답은 나영석이 한 말에 모두 들어 있다고 본다. "편집할 거 밖에 없는 유시민의 지껄임." 여기에 속는 멍청이들 그룹인 '그 당' 말곤 더 없지 않을까?
  1. 신현주 2019.01.10 07:31

    개그를 다큐로 받지 맙시다

    • 자라 2019.01.10 14:25

      개그맨이 정치인인양 가면쓰지 말았으면 좋겠어요

    • 실제 그런 것을 개그로 승화시키진 맙시다. 웃으라고 한 얘기겠지만, 어쨋든 틀린 말이 많은 건 사실이니깐요.

  2. 흐흠 2019.01.10 10:25

    알릴레오가 역사다큐도 아니고... 알쓸신잡 나피디가 대놓고 비난한 것도 아닌데 텍스트만 가져와서 ..조롱하는 것도 아니고.. 그냥 개인블로그려니하고 넘어가려다가 타이틀이 정치기사로 붙어있길래 글 남기고 갑니다. 가짜뉴스가 만들어지는데 같아서요~

    • ㄴㄴ 2019.01.10 14:20

      얼마나 쓸데없는 말만했으면 다 틀린말이라 했겠나? 방송이 장난이니? 시청자가 노리개냐? 객관적 판단하면 탈나니?

    • 공개석상에서 팬들이 편집분 요구하자, 나 PD는 사실을 얘기한 거죠, 왜 그게 비난 입니까? 사실이지!ㅋ

  3. 고로 2019.01.10 10:56

    유시민 선생님.. 운동권 시절에 멀쩡한 학생을 쁘락치로 몰아 납치 감금하고 물고문 하던 기술좀 전수해주이소.. 내 배워서 적폐들에게 써먹을랑께..

  4. 이거참 2019.01.10 21:40

    유시민씨! 반성하시고 그간의 과오를 평소 스스로 입버릇처럼 말씀하신대로 솔직히 고백하고 책임을 지시기 바랍니다.

    개인적으로 저는 진보도 보수도 아니나, 한국의 상식과 교양과 지적 수준과 방송을 겪으며 참 씁쓸합니다.

  5. 2019.01.11 03:48

    이거 완전히 수구꼴통 블로그 아니냐?자유한국당 한테 얼마나 처 받고있냐

    • 유랑 2019.01.11 19:24

      넌 수구좌파라 말본새를 그따위로밖에 못하냐? 기본적인 개념이나 처넣고 시비를 걸어라 멍청하길 한도 끝도없이 멍청해서 역겹네

    • 이거 완전 좌파 꼰대색히 아니냐, 넌 뭘 안다고 사실부정이냐ㅋ

  6. 기사를 2019.01.11 08:17

    기사를 보면
    난 가짜뉴스요 말하고 있는게 보임
    누군지.. 참 한심하고 바보같음

    • 기사를 읽어보면 유시민팬들이 편집보 요구했고, 나영석이 유시민의 말이 알고보니 틀리거나 논란될 만한 말이 많다는 말만 한건데 왜 이게 거짓이 되죠?

  7. 재연 2019.01.18 12:52

    이것이 거짓일듯

+ Recent posts